헤비츠 저널

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








  • 얇아지고 단촐 해진 여름철 옷차림엔 세컨드 지갑이 필수다. 매일 사용하는 주사용 카드는 따로간편하게 휴대하면서도 사용이 편리해야 하니까. 바지 주머니에 간단하게 넣거나, 손목이나 목에 걸어 휴대할 수 있는 콤팩트한 지갑! 오늘도 고민하는 당신에게 헤비츠 스탭이 직접 소개하기로 했다.
















  • “하루 종일 매장 구석구석을 누비며 돌아다니는 것이 일상이니까 지갑을 가방에 두면 불편한 일이 많아지더라고요. 식사 시간이나 잠시 필요한 비품을 사러 이동할 때도 굳이 가방을 찾고, 지갑을 꺼내고.. 헤비츠 팩토리샵에서 일하기 시작하고 얼마 안되서부터 이 지갑을 착용하고 다녔어요. 자주 쓰는 카드랑 명함도 넉넉히 넣을 수 있고, 지폐를 접어 보관하기도 좋아요. 고객님들 응대 중에도 급하게 명함이 필요할 때 대화가 끊기지 않고 자리에서 즉시 꺼낼 수 있으니까 고객님들과 소통하기에도 좋죠. 기호에 따라 가로형, 세로형을 선택할 수 있는 것도 좋았어요.”
















  • “저는 카드 외에도 지갑에 넣고 다니는 물건이 워낙 많아요. 친구들이 ‘지갑에 이런 것도 넣고 다니냐’고 할 정도로 별 걸 다 가지고 다니니까 웬만한 지갑은 성에 안차는거에요. 플리츠 월렛은 이 정도면 파우치 아닌가 싶을 정도로 수납 공간이 많으니까 정말 만족스러워요. 개인적으로 지갑에 지퍼 달려있는 거 싫어하거든요. 디자인과 사용성 모든 면에서 저랑 꼭 맞는 지갑이에요. 무엇보다 스트랩을 원하는대로 탈부착 할 수 있으니까 외출해서 커피 한 잔을 마시더라도 편하게 다닐 수 있는게 진짜 편하고 좋아요.”















  • “평생 동안 지갑다운 지갑을 가지고 다녀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(웃음). 저는 그냥 무조건 주머니...카드 한 장이면 뭐든 할 수 있는 세상이잖아요. 전 가방을 잘 안들고 다니니까 카드랑 약간의 현금 정도 수납되면 충분하거든요. 앞치마 주머니에 넣어두고 일해도 문제 없고, 바지 주머니든 자켓 주머니든 어디에나 쏙 들어가고, 핸드 캐리하기도 부담 없죠.”










  • 헤비츠는 여러분들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포용합니다.
    여러분에게 꼭 맞는 지갑을 선택하세요.